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4.12.28 22:52

 

KBS 드라마 추노, SBS 드라마 토지 촬영지 사성암,
비경이 단연 으뜸! 섬진강이 한눈에 들어오는 천혜 절경에 감탄하다.


사성암은 SBS 드라마 <토지>에서 서희와 길상이가 불공을 드린 촬영장소로 널리 알려져 있는 곳이다. 추노에서는 이다혜씨가 불공을 들인 곳으로 KBS드라마 <추노>의 초기 장면을 이곳에서 촬영하기도 했다. 극중에 '여운암'으로 나오는 이 암자는 4편에서 태하와 혜원이 도망치던 중 숨어들던 곳이다.

 

 

▲ 사성암 왕복 버스 티켓 | 갈때 보여주고, 돌아올때 반납하면 된다.

 

▲ 사성암행 버스 정류소

 

사성암행 버스비는 편도 1,700원, 다소 비싸다고 생각할 수 있는 금액이다. 개인차량은 출입 불가, 사성암에서 마련한 버스만 출입 가능하다. "편도로 갈 때만 버스 타고, 올 때는 걸어서 돌아오면 안 되나?" 잠깐 생각했으나, 절대 안된다는 사실을 버스타고 가면서 깨달았다. 버스비가 편도 5,000원이라도 탈 수 밖에 없을만큼 경사가 심하고, 상당히 멀다...ㅋㅋ (15분 간격 버스 운행)

 

 

▲ 사성암|페러글라이딩 활공장

 

여기서 페러 글라이딩을 한다고? 페러 글라이딩 타는 사람 아니면, 볼 필요 없다는 말을 듣고도, 꾸역 꾸역 올라가는 청개구리같은 마음.ㅋ

 

 

전망이 예술이다. 페러글라이딩을 하지 않아도 꼭 봐야 하는 코스. 구례의 전경이 한눈에 펼쳐진다. 마치 스카이라운지에 올라와 있는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킨다. 물론, 여기까지 오르는건 튼튼한 두 다리로...숨을 헐떡거리면서 오른다는게 큰 차이점이랄까?ㅋ

 

 

"Oh~my gosh! 각도기 좀 갖고 와봐~! 경사가 도대체 몇 도야?"
"등산 갈래?"하고 물으면, 1초도 안되서, "아니."라고 답하면서, 막상 여행오면 꼭대기까지 올라간다. 물론, "아이고, 나 죽네.", "나 여기서 기다릴께. 내려오는 길에 만나." 이런 효과음이 있기는 하지만, 결국에는 꼭대기에서 턴해서 돌아온다. 이번에는 자발적으로 씩씩하게 올라갔다. '휴~ 물통 괜히 받아왔어. 극기훈련같오...'  버리지도 않고 물통을 끝까지 갖고 내려오는 무모함을 발휘하며...걷자~! 걸어~!

 

 

연기조사가 처음 세운 것으로 전해지는 사성암은 바위 사이에 있다. 바위를 뚫고 나온 듯한 '약사전(유리광전)'과 바위 위에 살짝 얹어 놓은 듯 단아한 '대웅전(극락전)'이 산과 하나인듯 조화를 이룬다.

 

 

우선, 왼쪽에 위치한 극락전, 오른쪽 유리광전 중에서 문화해설사님이 추천해주신, 극락전 방향으로 발걸음을 옮겼다.

 

 

 ▲ 사성암|소원바위

 

 

VJ특공대에 나왔던 '사성암 소원바위'다. 지금도 여전히 많은 사람들이 소원을 빌기 위해 이곳을 찾는다.

 

 

나무로 된건 3,000원, 종이로 된건 1,000원인데, 대부분 나무로 된 사성암 소원지를 이용하고 있었다.

 

 

▲ 사성암|극락전


사성암 극락전이다.  더 올라가면 산왕전 왼쪽에 도선대사가 수행하시던 도선굴있지만, 시간관계상 여기까지만 보고 내려가기로 했다. (사실...있는지도 몰랐음.큭) 

 

 

▲ 사성암|귀목나무

 

수령 800년이 되었다는 느티나무, 규목 또는 귀목이라고도 한다. 엄청난 바람소리와 함께 여기서 바라보는 전망이 예술이다. 아래로 섬진강이 흐르고 구례읍과 지리산 노고단이 한눈에 들어온다. 이 경치에 반해, 유리광전도 도전해 보기로 했다. 이쿠...

 

 

▲ 지금부터 여기를 올라갈 예정. 도전!

 

 

▲ 천혜 비경을 볼 수 있는데, 이쯤 돌계단쯤이야~!(땀 뻘뻘~무릎 삐걱삐걱~ㅋ)

 

 

사성암은 백제 성왕 22년(544년)에 연기조사가 본사 화엄사를 창건하고 이듬해 사성암을 건립했다. 기록에 의하면 4명의 고승, 즉 원효대사, 의상대사, 도선국사, 진각국사가 수도한 곳이어서 사성암이라고 불린다. 송광사 제6세인 원감국사 문집에는 사성암이 있는 오산 정상에 참선을 행하기에 알맞은 바위가 있는데 이들 바위는 도선, 진각 양국사가 연좌수도 했던 곳이라고 나와 있다. 이와 같은 기록으로 보아 통일신라 후기 이래 고려까지 고승들의 참선을 위한 수도처였다고 전해지고 있다.

 

 

▲ 법당은 바위를 쪼아 그 돌로 축대를 쌓아 절벽에 절묘하게 세워놓았다.

 

 

사성암 오른편 바위벽에 붙어있는 약사전엔 원효가 손톱으로 바위에 그렸다는 마애약사여래불이 모셔져 있다. 오른손은 가슴 위에 있고 왼손은 가슴 아래에 대어 찻잔을 받들고 있는데, 전문가들은 9세기 말에서 10세기 초 사이에 제작된 작품으로 보고 있다. 사성암의 불가사의한 전설이 약 25미터의 기암절벽에 음각으로 새겨졌으며 왼손에는 애민중생을 위해 찻잔을 들고 있는 것이 특징, 재 전라남도 문화재 222호로 지정되어 있으며 건축양식은 금강산에 있는 보덕암의 모습과 흡사하다.

 

 

'신증동국여지승람'은 사성암이 위치한 오산에 대해 이렇게 적고 있다.

산 마루에 바위 하나가 있고 바위에 빈 틈이 있어 그 깊이를 헤아릴 수 없다. 세상에 전하기를, "승려 도선이 일찍이 이 산에 살면서 천하의 지리를 그렸다" 또한, <봉성지(鳳城誌)>에 이르기를 “그 바위의 형상이 빼어나 금강산과 같으며, 옛부터 부르기를 소금강”이라 하였다. 암자 뒤편으로 돌아서면 우뚝 솟은 절벽이 전개되는데, 풍월대·망풍대·신선대 등 12비경으로 절경이 뛰어나다. 


 

 

도착해서 유리광전을 바라 보니, 올라오길 잘 했다는 생각이 든다. 올라오기에 어디가 더 힘든지, 어디가 경치가 더 좋은지 나에게 물어본다면? 유리광전이 덜 힘들고, 경치가 더 좋다고 말해주고 싶다. 물론 가장 최선은 둘 다 오르는 거지만....

 

 

▲ 소원바위가 없는 유리광전에서는 이렇게 돈을 직접 바위에 붙이고 소원을 빈다.

 

 

 

▲ 사성암|유리광전 - 밑에서 볼때는 작아보였는데, 유리광전은 생각보다 규모가 있는 건물이였다.

 

 

 

고요히 흐르는 섬진강, 구례, 곡성평야가 한눈에 시원하게 들어온다.  사성암은 굽이굽이 흐르는 섬진강 모습을 오롯이 볼 수 있으며, 물줄기 너머로 들녘과 지리산 자락이 한눈에 들어오는 곳이다.

 

 

▲ 사성암|유리광전에서 내려다보는 모습

 

 

▲ 사성암|섬진강의 비경이 한눈에 펼쳐진다.

 

 

▲ 사성암|섬진강의 비경 동영상

 

 

우리나라에 아름다움을 자랑하는 여러 사찰이 있지만, 사성암만큼 비경을 자랑하는 절은 없을 듯하다. 바위 위에 세워진 아찔한 절과 천혜비경을 자랑하는 전경까지, 높은 곳에 있어 직접 보러가는 길은 힘들었지만, 충분히 그런 수고를 한 보람있는 곳이였다. 구례 사성암, 마음이 답답할 때, 방문하면 자연스레 힐링이 되는 그런 특별함이 있는 사찰이다.

 

구례 사성암

Address 전라남도 구례군 문척면 죽마리 산7-1
Tel 061-781-4544
Access 사성암 셔틀버스 이용 : 왕복 - 일반 3,400원, 소인 2,400원|편도- 일반 1,700원, 소인 1,200원,
             ※ 15분간격 운행, 오후4시 막차. 개인차량 진입 불가. 도보 힘듦. 왕복 셔틀버스 이용이 현명
              · 사성암 셔틀버스 타는 곳 : 죽연마을 버스승강장 옆
              · 구례버스터미널 →사성암 마을버스타는곳 : 도보 3km, 소요시간 약 45분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남도 구례군 문척면 | 사성암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권현아
2014.04.24 23:40

 
화엄경의 ‘화엄’ 두 글자를 따서 '화엄사'라 이름지어졌다.
현존하는 목조건물로는 최대의 규모를 자랑하는 각황전을 비롯한
국보와 보물, 천연기념물이 가득한 화엄사, 그 신비한 절로 들어가보자.


민족의 영산 지리산 자락에 위치한 화엄사는 백제 성왕 22년에 인도에서 온 연기대사에 의해 창건되었다. 자장율사와 도선국사에 의한 중건 과정을 거치며 번성하다 임진왜란 때 모두 소실되고 인조 14년(1636년)에 중건되었다.


가람 배치가 영주의 부석사 만큼이나 독특하다. 일주문을 지나 약 30° 꺾어서 북동쪽으로 들어가면 금강역사, 문수, 보현의 상을 안치한 천왕문에 다다르는데 이 문은 금강문과는 서쪽 방향으로 빗겨 배치한 것이다. 이 천왕문을 지나 다시 올라가면 보제루에 이르고, 보제루는 다른 절에서 그 밑을 통과하여 대웅전에 이르는 방법과는 다르게 누의 옆을 돌아가게 되어 있는 구조다.


지리산 화엄사 천왕문에 있는 사천왕상은 흙으로 만든 소조불로 높이는 378㎝다. 1630년에서 1636년 사이에 벽암선사가 화엄사의 대웅전을 비롯하여 금강문·보제루·천왕문·적묵당·일주문 등의 건물을 중건하였을 때 사천왕상도 함께 조성된 것으로 추정된다.


천왕문 내부 왼쪽으로는 비파를 든 동방 지국천왕과 칼을 쥔 남방 중장천왕이, 오른쪽으로는 용과 여의주를 든 서방 광목천왕 그리고 깃발 달린 창과 사자를 쥔 북방 다문천왕이 있다. 북방다문천왕은 수미산의 북방을 수호하고 재복부귀를 맡고, 항상 부처님의 도량을 지키고, 설법을 많이 들으며 불법을 옹호하는 천왕, 동방지국천왕은  수미산의 동방을 수호하고, 백성을 편안하게 하며 나라를 다스리고 잘 다스리고 지키는 천왕이다. 네 구의 사천왕상은 공통으로 화염 무늬가 새겨진 화관을 쓰고 갑옷을 입고 있으며, 의자에 걸터앉은 자세를 취하고 있다.

 

 

 


국보로는 화엄사 각황전 앞 석등(국보 12호),화엄사 영산회괘불탱(국보 301호), 화엄사 사사자삼층석탑(국보 35호),화엄사 각황전(국보 67호)이 있고, 보물로는 대웅전삼신불탱(보물 1363호), 서오층석탑사리장엄구(보물 1348호), 화엄석경(보물 제1040호), 화엄사 동오층석탑(보물 132호), 화엄사 원통전전사자탑(보물 300호),화엄사 대웅전(보물 299호), 화엄사 서오층 석탑(보물133호)이 있다.


천연기념물로는 화엄사 올벚나무(천연기념물 제38호),성보유물로는 화엄사 금강문, 화엄사 나한전, 화엄사 불이문, 화엄사 원통전, 화엄사 구층암, 화엄사 구층암석등(전남유형문화제 제132호), 화엄사 보제루(시도유형문화제 49호)가 있다.


 

 

화엄사를 볼 때는 몰랐는데, 인터넷으로 검색해보니, 건물, 탑이 대부분 국보, 보물로 지정되어 있었다. 한국사 책에서 보던 통일신라시대 탑을 실제로 보다니!  

 
대개의 절은 대웅전을 중심으로 가람을 배치하지만, 이 절은 각황전이 중심을 이루어 비로자나불을 주불로 공양한다.


길이 잘 조성되어 있어 화엄사를 오르는 길은 힘들지 않다. 개인적으로 찾아오는 사람도 꽤 많은 듯하다. 

 

 

▲ 화엄사 보제루|시도유형문화제 49호


보제루란 두루 모든 중생을 제도한다는 뜻으로 만세루, 구광루라고도 부른다. 이 건물은 법회 때 승려나 신도들의 집회 강당으로 지어진 2층의 누각 건물로 대웅전 앞에 자리잡고 있다.


조선 인조 때 벽암대사 각성이 창건하고 약 200년 후인 1827년(순조 27)에 대대적으로 보수하였다고 한다. 건물은 정면 7칸, 측면 4칸(1층은 2칸)의 맞배지붕으로 조선 후기의 양식이 잘 나타나 있다.


초기 가람 형태에서 보제루는 금당의 뒤쪽에 있었던 강당의 기능을 금당 앞쪽에서 대신하여 대체로 모든 법요식을 행하던 건물이다. 그러나 금당 또는 대웅전의 규모가 점차 커짐에 따라 그 기능을 상실하게 되어 현재는 대부분의 사찰에서 보제루에서 법요를 개최하지 않고 있다. 


나무 본연의 색감을 살린 보제루와 화려한 외관을 자랑하는 옆 건물과의 대비가 신비롭기까지 하다.

 

▲ 대웅전으로 가는 길


▲  화엄사 서오층석탑|보물 133호|
통일신라시대


▲  화엄사 동오층석탑|보물 132호| 통일신라시대

화엄사 동오층석탑과 서오층석탑이 서 있는 대웅전 앞이다. 이 두 탑 모두 통일신라시대에 만들어 졌다.


▲  화엄사 | 지리산천연암반수

 

지리산천연암반수를 CF에서 본 적 있지만, 이렇게 실제로 뿌연 물일지는 몰랐다. 잠시 뒤에 투명한 색으로 바뀌는데, 톡~쏘는 탄산이 가득한 물맛이였다. 화엄사에 방문한다면, 이 물 꼭~마셔보자~! 탄산이 톡~톡~톡~! 

 

 

▲  화엄사 원통전전사자탑|보물 300호|통일신라시대, 화엄사 각황전 앞 석등|국보 12호| 통일신라시대


대웅전 좌측에는 우리나라 대표 보물인 국보 화엄사 원전전사자탑과 화엄사각황전 앞 석등이 있다. 원전전사자탑은 하단에 사자모양이 있어 특이한 형태라 기억이 쏙~쏙~ 된다. 

 


뒤를 돌아보니, 커다란 종이 보인다. 종보러 다시 저쪽으로 이동~ 샤샤샥~ 
 


화엄사는 일출과 일몰 전, 지리산 자락을 울리는 타종 소리가 아름답기로 유명하다. 이 종이 바로 그 소리의 주인공이다.

 

 
하동에서 화엄사에 이르는 길은 쌍계사 십리벚꽃길과 더불어 벚꽃으로 장관을 이루어 해마다 4월 중순이 절정이라고 한다. 그러니, 구례 방문 최적기는 4월. 봄여행의 진수를 보여준다.

 


▲ 화엄사 |대웅전 보물 299호, 조선시대

대웅전도 보물로 지정되어 있다. 화엄사는 놓칠 건물이 하나도 없는 듯, 하나 하나 귀중한 문화 유산이다. 

 

 
구층암을 가려면, 대나무 숲을 지나야 한다. 많이 걷는 코스가 아니니까, 부담없이 구층암까지 가보는 것도 좋을 듯하다.

 

 

구층암은 화엄사의 산내 암자로서, 신라말에 창건된 것으로 보이며, 구층석탑이 있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화엄사 주변에는 80여개의 암자가 있었을 것으로 추정되나, 현재는 보존되어 있는  수는 얼마없다. 지리산 화엄사 대웅전에서 북쪽으로 약 300m 떨어진 산내암자인 구층암 천불보전에는 작은 목조 불상이 있다. 정유재란 때 화엄사의 또 다른 산내암자인 용문암에서 옮겨왔다는 이야기가 전해지지만 불상의 양식으로 보아 조선 후기에 조성되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화엄사는 4대 명품 녹차 산지중의 한곳으로 유명하다. 작설차는 사천 보명산 다솔사, 옥로는 지리산 화엄사, 반야는 지리산 쌍계사, 춘설은 무등산 녹차로 옛부터 4대 명품 녹차로 알려져 있다.
 

 

▲ 구층암에서 스님이 주시는 차 한잔을~!

 


한국사람이 가득한 구층암에 이색 방문객이 눈에 띈다. 영국에서 온 Simon Bond씨. 연신 카메라 셔터를 누르며, 한국 불교 차 문화를 체험하고 있는 모습이 사뭇 진지 해 보인다. 흥쾌히 사진 촬영에 응해주신 Simon Bond씨께 감사인사를 전한다. 
 


화엄사를 끝으로 1박 2일의 구례여행이 끝났다. 2014년 남도해양관광열차인 S트레인을 타고 맞이한 봄여행, 여행은 여름이 최고라 생각했던 나에게 신선한 충격이였다. 살랑~살랑~봄바람과 함께 구례의 아름다운 명소들을 방문해보니, 우리나라가 참 아름답다는 생각이 든다. 누가 그랬던가! 우리나라의 아름다운 명소를 즐기려면, 사계절 달라진 모습을 다  봐야 한다고... 그 말이 와닿는 순간이다. 봄 챕터 한 장을 넘기며...




▲ 화엄사 위치

지리산 화엄사

Address 전남 구례군 마산면 황전리 12 지리산화엄사
Tel 061-782-7600
Access
· 시외버스 : 남부터미널→구례행 첫차 06:40 막차 22:00 (배차시간 2시간, 소요시간3:10)

· 시내버스 : 구례→화엄사 첫차 06:40 막차 20:00 (배차시간 1시간, 소요시간 15분)
· 철도 :
용산역→ 구례구역 : 22:50 → 04:06 (무)23:50 → 05:02 (무)06:35 → 11:05 (새)07:50 → 12:53 (무)08:50 → 13:52 (무)09:50 → 14:17 (새)10:50 → 15:54 (무)11:50 → 16:53 (무)12:50 → 17:50 (무)13:50 → 18:51 (무)14:50 → 19:55 (무)15:50 → 20:45 (무)16:50 → 21:47 (무)17:50 → 22:21 (새)18:50 → 23:44 (무)23:20 → 04:39 (무)(토,일)15:35 → 20:09 (새)(토,일)

구례구역 → 용산역 : 06:23 → 11:24 (무)07:34 → 12:39 (무)08:47 → 13:48 (무)10:08 → 15:16 (무)11:20 → 15:51 (새)12:37 → 17:47 (무)13:37 → 18:46 (무)14:33 → 19:40 (무)15:10 → 19:37 (새)16:18 → 21:30 (무)17:20 → 22:20 (무)18:22 → 23:03 (무)19:22 → 00:19 (무)23:10 → 04:29 (무)00:10 → 05:34 (무)16:54 → 21:42 (새)(토,일)01:15 → 06:44 (무)(토,일)

· 택시 : 구례 - 화엄사 (10분소요)구례 택시 안내 전화 061)783-5000

Homepage www.hwaeomsa.org
Time 오전 7시 - 오후 7시 30분 (주차 무료)
Admission 성인 3,500  청소년 1,800  어린이 1,300
Information
문화해설 : 평일|주말 오전 10시 - 오후4시, 10인이상 가능, 해설비 무료

                 ※ 구례관광안내소 연락처 : 061-780-2450






 

Posted by 권현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