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4.09.14 01:07

 

 

DMZ, 제일 먼저 열린 평화누리길, 양구 두타연에 가다.

 

휴전선으로부터 남·북으로 각각 2 km의 지대로 무장이 금지되어 있는 DMZ. 40여 년간 출입통제구역이었기 때문에 자연과 생태계가 잘 보존되어 있는 곳이기도 하다. 최근 DMZ 지역발전을 위해 아름다운 자연이 일부 지역이 개방되었다. 2010년 제일 먼저 열린 평화누리길은 강원도 양구 두타연. 천연기념물 제 217호 산양과 열목어 최대서식지이기도 하다.

 

'평화누리길'이란?

접경지역의 잘 알려진 명소를 중심으로 걷거나 자전거를 타면서 자연을 가깝게 느낄 수 있도록 안전행정부와 관련 지자체에 의해 조성된 길이다.

 

평화누리길 두타연 구간은 금강산에서 흘러오는 계곡 주변에 형성된 길이다. 금강산으로 향하던 길로서 옛날 인근지역민들이 도시락을 싸서 이 길을 따라 소풍을 가던 기억이 생생한 곳! 분단 이후 출입이 통제되어 오다가 최근에야 개방된 자연 그대로의 모습이 잘 보전된 아름다운 숲길이다.

 

 

 

두타연은 휴전 후 민간인 출입이 통제되어 주변 경관이 자연 그대로 보존되어 있으며, 주위 산세가 수려하고 오염되지 않은 곳으로 민간인출입통제선 이북에 위치하여 자유롭게 출입할 수 없다는 아쉬움이 있었지만, 2013년 11월 19일 개방된 후, 예약 신청자에 한해, 당일 자전거, 도보여행이 가능하다.

 

조각공원

 

 

한국전쟁 때 치열한 격전을 벌인 양구 지역의 9개 전투 즉 도솔산, 피의능선, 펀치볼, 백석산, 가칠봉, 대우산, 크리스마스고지, 949고지, 단장의능선 전투에 쓰인 무기들이 양구 조각공원에 전시되어 있다.

 

 

전쟁의 상처를 표현하고 그와 동시에 평화를 바라는 다양한 조각작품들이 조각공원내에 전시되어 있다.

 

두타연

 

 

▲  두타연 계곡

 

 ‘두타’라는 뜻은 삶의 걱정을 떨치고 욕심을 버린다는 뜻으로 천 년의 역사를 가진 두타사라는 이름의 사찰이 있어 두타연계곡이라 불리는 곳이다. 한반도의 정중앙, 양구에서 만나는 금강산 물줄기의 색은 감탄이 절로 나온다.


 

 

이곳이 우리나라에서 열목어가  가장 많이 사는 곳이다. 바닥이 투명하게 다 비치는 모습에 '아하~열목어 살 수 있는 청정수구나!' 생각할 만큼 깨끗하다. 

 

 

▲  두타연

 

 

▲  두타연 동영상

 

소지섭의 길

 

 

길에 사람이름을 붙였다. 배우 소지섭씨는 영화 촬영으로 양구군을 찾으면서 민통선 안 자연의 아름다움에 반해, 강원도 DMZ 일대를 배경으로 2010년 포토에세이집 [소지섭의 길]을 출간했다. 양구에서는 ‘소지섭길 51k 두타연 갤러리’ 일명 ‘소지섭 갤러리’도 유명하니, 시간적 여유가 있다면 이곳을 보는 것도 좋을 듯하다.

 

 

▲  소지섭길에서 본 두타연

 

1. 전쟁과 평화 구간

 

두타연 평화누리길은 접경지역의 생태·평화의 상징성을 살려 전쟁과 평화, 예술과 사색, 힐링 숲, 금강산 가는길의 4가지 주제로 구성된 각 구간을 걸어가며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다.

 

두타연 DMZ지뢰 체험장

 

 

두타연 DMZ지뢰 체험장

 

두타연 DMZ지뢰 체험장에서는 6.25전쟁 그 이후, 땅속에 묻힌 상흔 지뢰제대로 알기, 모의 숨은 공포 지뢰 체험, 지뢰없는 세상을 위하여 등 3코스로 구성되어, 지뢰의 위험성과 전쟁의 공포를 간접 체험할 수 있다.

 

 

영상으로 보던 지뢰. 지뢰 체험장이 있어, 전쟁. 그 치열했던 상황과 전율일 그대로 느껴졌다. 우르르쾅쾅~ 뻥~하는 소리가 곳곳에 들려, 긴장하면서 걸었던 곳이다.

 

 

통일기원 희망의 메세지 코너

 

두타교(출렁다리)

 

 

흔들려도 너~~무~~흔들리는 흔들다리, 두타교. 어지러워~빙글~빙글'

 

징검다리

 

 

두타연 평화누리길의 하이라이트는 바로 이 징검다리다. 생각보다 훨씬~ 물줄기가 힘차다. 깡총~깡총~조심해서 건너야 하는 징검다리를 건너며, 완주했다는 기쁨의 표정들이 가득하다. 

 

2. 예술과 사색의 길

 

예술과 사색길의 길에서는 박수근, 이해인 등 지역 문화예술인의 작품을 감상하며 그늘진 숲속을 걸을 수 있다. 강한 햇빛이 내리쬐는 구간을 걷다가, 이곳에 들어서니, 산행의 여유도 느낄 수 있었다.

 

 

 

3. 힐링 숲길

   

힐링 숲길에서는 민들레차를 마시며 판소리 공연과 숲길 속 통기타 음악을 들을 수 있다. 문화와 자연을 접목한 이색적인 공간이였다.

 

 

 

▲  그늘이 있는 '힐링 숲길'

 

 

 

▲ 힐링숲길에서 펼쳐지는 전통음악, 통기타 공연

 

 

4. 금강산 가는길

 

 

 

완주코스인 비득고개까지 가는 동안 두타1교, 두타2교를 지나게 된다. 잘 만들어진 흔들리지 않는 다리다.

 

 

다리 중간 포토스팟에는 이렇게 아래를 볼 수 있게 바닥이 유리로 되어 있다. 맑은 물이 지나가는 모습을 오롯이 볼 수 있어, 꼭 여기를 지나가게 된다.

 

 

 

금강산으로 가는 길에서는 금강산에서 흘러오는 물을 바라보며 가로막힌 철문에 통일을 기원하는 문구를 달 수 있다.  

 

 

두타연은 도보로 3시간이 걸리는 12km나 되는 코스다. 완주까지 걷기는 힘들었지만, 아름다운 자연을 보고나니, 힐링되는 느낌이 든다. 

 

 

무섭고 두렵게만 느껴지던, DMZ. 이 곳은 우려와는 달리 아름다운 자연이 그대로 보존된 지역이였다. 다른 지역과는 달리, 거리가 멀고, 통제되는 구간이 있어 우리가 어렵게 느꼈던건 아닐까? 아름다운 DMZ 평화누리길을 걸어보고, 접경지역에 보다 많은 사람이 관심을 갖고, 아름다운 자연을 함께 볼 수 있게 되기를 바래본다.

 

 

 

▲ 두타연 위치

 

두타연

휴전선에서 발원한 수입천 지류의 민간인 출입 통제선 북방에 위치하고 있으며 금강산 가는 길목(금강산까지 32km)이기도 하다. 천혜의 비경을 가진 국내 최대의 열목어 서식지로 1천년전 두타사라는 절이 있었다는 데서 유래한 이름이다.  민간인 출입이 통제되어 오다가 개방되어 민통선내 자연의 아름다움과 신비를 느낄 수 있는 생태계의 보고다.

 

· 출입신청 인터넷 - http://www.ygtour.kr/duta/index.asp

· 신청기간 평일 출입 - 1일전 오후 13시전까지, 주말 출입 - 금요일 오후 13시전까지

· 출입인원 및 횟수 인원 제한 없음, 1일/2회(10:00, 14:00)

· 출입안내  양구읍 중리 명품관에서 출입시간 10분전 집결 서약서 날인(신분증 지참), 정해진 구역 외 출입금지

방산면 평화누리길이목정안내소, 동면 평화누리길비득안내소에서 출입신청서, 서약서 작성후, 신분증과 함께 제출, 태그(위치추적 목걸이)를 받은 후 도보 또는 자전거로 출입 가능(이목정안내소에서 두타연까지 차량 가능)

· 입장요금 대인 2,000원 / 소인 1,000원 (※ 매주 월요일휴무)

· 문화관광해설사 두타연 관광 오전 09:30 10:00 10:30 11:00 11:30 오후 13:00 13:30 14:00 14:30 15:00 15:30

· 이목정안내소

- 도보(12km. 3시간)

이목정안내소(차량은 두타연까지만 출입가능)→두타연(3.7km, 55분) →쉼터3(1.8km, 27분)→하야교삼거리(1.8km, 27분)→포토존(0.9km, 14분)→쉼터2(1km, 15분)→비아목교(0.5km, 8분)→쉼터1(1.2km, 18분)→비득안내소(1.1km, 16분) 

자전거(12km, 70분)

이목정안내소→두타연(3.7km, 15분) →쉼터3(1.8km, 11분)→하야교삼거리(1.8km, 11분)→포토존(0.9km, 5분)→쉼터2(1km, 6분)→비아목교(0.5km, 4분)→쉼터1(1.2km, 11분)→비득안내소(1.1km, 6분)

· 비득안내소

- 도보(12km, 3시간)

비득안내소→쉼터1(1.1km, 16분)→비아목교(1.2km, 18분)→쉼터2(0.5km, 8분)→포토존(1km, 15분)→하야교삼거리(0.9km, 14분)→쉼터3(1.8km, 27분)→두타연(1.8km, 27분)→이목정안내소(3.7km, 55분)

- 자전거(12km, 55분)

비득안내소→쉼터1(1.1km, 8분)→비아목교(1.2km, 3분)→쉼터2(0.5km, 2분)→포토존(1km, 4분)→하야교삼거리(0.9km, 3분)→쉼터3(1.8km, 10분)→두타연(1.8km, 10분)→이목정안내소(3.7km, 55분)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양구군 방산면 | 두타연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권현아
2012.06.05 12:52

 


이미지출처 : http://wizard2.sbs.co.kr/sw11/template/swtpl_iframetype.jsp?vVodId=V0000364336&vProgId=1000798&vMenuId=1017165

 

드라마가 한 시즌 끝나고 나면,
"다시는 드라마 안 봐. 한번 보면 끝까지 봐야 돼!"라고 말하면서...
또다시 1회부터 보고 있는 반복적인 일상
나고 나면 허무한 드라마.

 또 다시...찾아온 중독성 강한 드라마 "유령"입니다.

 3회까지의 방송을 보면, 인터넷 악성 댓글에 대한 경종을 울리고,'
*진요에 대한 내용들이 드라마에 나오고 있습니다.
 니터 뒤에서 사람들이 하고있는 상대방의 입장을 고려하지 않은

악성 댓글들....

드라마 결말이 어떻게 날지 벌써부터 궁금해 집니다.


 

 

소간지, 소지섭씨가 주인공이시죠?
간지, 간지해도 잘 모르겠던데...
이번 드라마에서 보니까, 수트발이 우와~
역시 수트도 꾸준한 운동을 통한 근육이 있어야 멋있나 봐요.
연기도 잘하시고....앞으로의 연기변신도 기대되는 배우죠.
최다니엘씨랑 많이 닮으신듯...


 

 


아흑 아흑. SBS  드라마 홈페이지 들어갔더니,
최다니엘씨가 특별출연이시래요. ㅠㅠ
계속 나왔으면 좋겠는데....
개인적으로 팬이라는....
동안미녀때 짱 멋있었고....
장난끼 가득하면서, 때로는 진중한....캐릭터
안경 빼면 별로라고 생각했었는데, 이번에 소지섭씨랑 같은 화면에 두는 엔팅이 많았잖아요.
그때 보니까 안경빼도 괜찮으신듯.
얼굴이랑 체격이 소지섭씨랑 많이 닮으신듯 해요.



 


노*페이스 영의 모델이신 이연희씨.
경쟁사 제작협찬 드라마에 출연하시는 이 아이러니한 일이...ㅋㅋ
SK2 모델이되시고, 다시 봤다는....

익히 연예인들 사이에서는 예쁘다고 인정한 연예인으로 통한다는 건 들었지만,
이번 드라마로 확실히 본인의 이름을 각인 시키시는 것 같아요.

그나저나, 어제 마법사의 꿈 D7열에서 사라지시고,
무대뒤로 넘어가서, 놀라면서 끝나셔서...완전 궁금하다는...

여주인공인데, 설마 3회만에 죽음을 맞이할까 만은...그래도 긴장감은....아웅...
유령이 20부작이더라구요.
앞으로의 연기도 기대 중....
앞머리가 적당히 길면서, 이렇게 네모지게 머리 자른 스타일
이 헤어 스타일 따라 해 보고 싶더라구요.

 

 


엄기준씨가 나왔는지... 전 모르겠어요.
아직 보지 못했다는...
앞으로 나오시겠죠?
등장인물에 있는 거 보면....

 


이 분이 유령의 또다른 주인공이신듯
사투리같은 억양에....현실에서 볼 수 있음직한 편안한 외모?
영화배우시라고 프로필에 되어 있더라구요.
출연하신 영화들을 봤는데, 어떤 역인지 기억은 안난다는...
이번에 확실히 드라마로 각인 시키시는 것 같아요.


 


독특한 외모.
전 개인적으로 이 분하고 보통의 연애 유다인씨랑 구분이 안되더라구요.
유다인씨인줄 알았다는....
유령에서는 인터넷 신문사 기자로 나오시는데...
통통튀는 말투와 분위기로 드라마 분위기가 UP~되는 듯.


 


유다인씨는 지금 맛있는 인생에 출연 중이시라고 나오네요.
보통의 연애때랑 이미지가 너무 달라서 다른 사람인 줄 알았어요.

유다인씨 이미지 출처 : KBS2TV 보통의 연애 중에서 

유령 인물소개 이미지 출처 : http://wizard2.sbs.co.kr/sw11/template/swtpl_iframetype.jsp?vVodId=V0000364336&vProgId=1000798&vMenuId=1017164


 


유령은 밀레에서 전폭적인 지원을해 주고 있네요.
아웃도어 브랜드의 대표주자, 밀레
유령은 꼭 CSI 같은 분위기가 나는데, CSI가 시즌 12인가 까지 나왔잖아요.
유령도 그랬으면 하는 바램이 있어요.
3회차인데 말이죠. ㅠ.-


 

 

이미지출처 : 스포츠 경향 기사 중에서
원문 페이지 :  http://sports.khan.co.kr/news/sk_index.html?cat=view&art_id=201206010858203&sec_id=540101&pt=nv

 곽도원 트레킹화 스태프에게 100켤레 증정했다는 기사를 봤습니다.
우와~시중가로 1500만원어치라고 하는데....와우....

저번주는 수목극 1위는 각시탈, 2위는 아이두 3위가 유령이라고 되어 있더라구요.
이번 주는 1위 각시탈, 2위 유령
다 봤지만, 다 재미있더라구요.

진정한 드라마 홀릭의 자세...ㅋㅋㅋ

각시탈은 시대극, 아이두는 로맨틱, 유령은 스릴러 장르 드라마잖아요.
장르가 다른 만큼 매력의 색이 다른듯 해요.
 개인적으로 현재, 유령이 가장 재미있었어요.

1위 예상. 

특히 매 주 엔딩이 너무 궁금해요.
유령, 한 주를 기다리게 하는 드라마.

 밀레와 함께하는 유령.
벌써 부터 오늘 방송이 기다려 지네요.

 밀레매장 가서, 유령에 나오는 인물들이 어떤 밀레 의상을 착용하고 나올지...
미리미리 예상해 보아요.


 



Posted by 권현아